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농림축산어업
부안군, 2020년 가축방역협의회 열어

악성 가축전염병 없는 청정부안 사수

부안군은 지난 13일 군청 3층 중회의실에서 축산 관련 단체 및 방역 본부, 동물위생사업소, 공수의사 등 17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가축 방역 협의회를 개최했다.

이번 협의회에서는 부안군 주요 가축전염병 발생 현황과 현재 방역 추진상황에 대한 점검 및 축종별 가축 방역 약품과 백신 품목 선정을 주요 안건으로 다뤘다.

최근 경기․강원 일부 지역 야생멧돼지에서 ASF가 지속적으로 발생했고 해외 각지에서 AI가 속출한 상황에 경각심을 갖고 사전예방에 소홀함이 없도록 대응책을 강구하고, 유관기관별 임무․역할에 대해 재확인하는 등 촘촘한 차단 방역 체계 구축을 위해 의견들을 주고받으며 악성 가축전염병 없는 청정 부안 사수에 뜻을 모았다.

군은 올해 가축 방역 사업으로 총 6억7900만 원을 확보하여 8개 축종 42종의 백신 및 전염병 예방 약품을 농가에 적기 공급한다. 또 ASF․구제역․AI 등 가축전염병 차단을 위해 거점소독시설 2개소를 24시간 운영하고 공동방제단 3개 반을 동원하여 철새도래지와 소규모농가를 대상으로 매일 소독을 실시하는 등 방역활동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한근호 부군수는 “최근 철저한 차단 방역으로 악성 가축전염병은 발생하지 않고 있으나 이런 때일수록 축산농가의 자발적인 방역활동과 방역수칙 준수가 필요한 만큼 각 단체에서 회원 농가에 홍보하여 줄 것”을 당부하였다.

김정민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