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문화/예술/언론
제6기 지역신문발전위원회 공식 출범…주간지 출신 2명 첫 위촉

위원장에 류한호, 부위원장에 남영진 선출

공금란 뉴스서천·한관호 남해신문 전 대표 위촉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8일 제6기 지역신문발전위원회 위원 위촉식을 가졌다. 이번 위원 위촉은 지역주간신문 출신인사 2명이 16년 만에 처음으로 포함돼 주목을 받았다.

제6기 위원은 △공금란(충청남도 미디어위원회 부위원장, 전 뉴스서천 대표이사) △한관호(전 남해신문 대표, 전 바른지역연론연대 사무총장) △류한호(광주대학교 신문방송학과 교수) △남영진(전 신문발전위원회 사무총장) △김순재(전 매일신문 편집부국장) △김재봉(전 문화일보 수석논설위원) △김찬영(전 강원도민일보 부사장) △이용성(한서대학교 신문방송학과 교수) △임미희 위원(광주복지재단 자문위원, 전 광주전남 여기자회 회장) 등 9명이다.

특히 지역주간신문 출신인 공금란 위원은 뉴스서천에서 13년간 근무하며 뉴스서천을 지역민들이 가장 신뢰 할 수 있는 지역신문으로 성장시켰으며, 충청남도 지역 미디어 발전위원회 부회장을 5년째 역임하면서 지역미디어의 육성을 지원할 수 있는 의지와 전문성을 갖춘 사람으로 평가받고 있다. 또 다른 지역주간신문 출신 한관호 위원은 남해신문 기자로 입사해 10여년 넘게 근무했으며 대표이사를 맡아서는 남해신문을 국내 제일의 지역신문으로 성장시켰다. 이후 바른지역언론연대 사무총장을 지내며 전국 지역 언론을 훤히 꿰뚫고 지역신문이 성장해야 하는 이유와 필요성을 충분히 이해하고 대변할 수 있는 전문성을 갖추고 있다는 평이다.

지역신문발전위는 위촉식 이후 제273차 회의를 통해 류한호 광주대 신문방송학과 교수를 위원장으로, 남영진 전 신문발전위원회 사무총장을 부위원장으로 선출했다.

2004년 제정된 지역신문지원특별법에 의해 위촉된 이들 위원들의 임기는 2022년 12월 31일 까지 3년이다. 앞으로 △지역신문의 발전지원계획의 수립에 관한 의견 제시 △주요시책의 평가 △지역신문발전기금의 조성과 운영에 관한 기본계획 심의 △지역신문발전기금 지원대상사 선정 및 지원기준에 대한 심의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