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사건/사고
부안해경, 연안구조정 배치로 빈틈없은 해양치안 확보

부안해양경찰서(서장 김동진)는 여수해양경찰서에서 운용하던 연안구조정(S-05)이 부안 변산파출소로 재배치되었으며, 이에 따라 빈틈없는 해양치안 확보하고자 구조능력 향상 훈련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에 배치된 연안구조정(S-05정)은 2012년에 건조되었으며, 무게는 8.5톤, 엔진은 370마력 2대, 추진기는 HJ274 2기, 최고속력 30노트, 연료 1000리터 적재, 최대 200마일까지 운항이 가능하며, 레이더와 GPS가 설치되어 야간 운항도 가능하다.

또한, 수심이 낮고 어망이 많은 서해지역 특성에 맞는 워터제트 추진방식으로 제작되어 연안사고 대응에 효율적으로 대응할 수 있다.

부안해경 변산파출소는 연안구조정(S-05)을 이용하여 격포항 일원에서 훈련을 실시하며, 주로 항해장비 등 각종 장비 작동법 및 운용술 숙달, 계류장소 접·이안, 관할해역 특성파악, 해양사고 대응시간 단축을 위한 팀웍훈련에 중점을 둘 계획이다.

김동진 부안해양경찰서장은 "연안구조정 재배치로 각종 해양 사건 사고에 신속하게 대응해 국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