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사건/사고
부안서 여성청소년계, '특별예방교육' 갖고 학교폭력 근절 나서

부안경찰서(서장 박훈기)는 8일(화) 부안 상서초등학교 등 관내 학교에서 전교생을 대상으로 학교폭력 근절을 위한 특별예방교육을 실시했다.

학교폭력 유형 중 학생들 사이에서 주로 발생하는 언어폭력, 사이버폭력과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불법촬영에 대해 강의를 진행하였으며, 강의에 적극 참여한 학생들에게 스마트폰 그립톡 등 학교폭력 예방 홍보 물품을 나누어 주며 학교폭력 근절을 위해 모두 함께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강의에 참석한 김 아무개 학생은 “강의를 듣고 우리 학교에서 폭력이 없어지는 그 날까지 적극적인 또래지킴이가 될 것이라 다짐했습니다.”라며 힘찬 포부를 밝혔다.

앞으로 부안서는 학교폭력 집중 관리 기간뿐 아니라 지속적으로 전 학교를 대상으로 특별예방교육을 실시하고, SPO·117 신고 전화 홍보를 병행하여 선제적 예방 활동을 실시할 계획이다.

박훈기 서장은 “학교폭력은 더이상 학교만의 문제가 아닌 사회 전 구성원이 함께 노력해야 하며, 예방 프로그램을 적극 실시하여 학교폭력이 근절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