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사건/사고
농어촌公 부안지사, 마포지구 68억 투입 배수개선사업 본격 추진
19년 배수개선사업 마포지구 계획평면도 /사진제공 : 한국농어촌공사 부안지사

한국농어촌공사 부안지사(지사장 이정문)는 `19년도 배수개선사업 신규착수지구로 “마포지구” 가 선정되어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수개선사업은 침수 상습지역에 배수로 현대화, 배수문 정비 등 수리시설물을 설치하여 농업배수를 원활하게 배제하여 침수 및 재해를 대비하는 영농생활환경개선 사업이다.

마포지구 배수개선사업은 금년 하반기 착공하여 2023년까지 배수문 신설 1개소와 정비3개소, 배수로 1.99km의 배수로를 조성하여 침수상습지역인 부안군 변산면 마포리 외 2개리 일원 357.9ha 농경지에 68억원을 투입하여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관계자에 따르면 마포지구가 착공되면 원활한 배수를 통하여 지역주민의 침수 및 재해 예방은 물론 영농생활환경개선에 크게 기여할수 있게 된다면서 사업이 착공될수 있기까지 전라북도 및 농림축산식품부의 협조와 부안군(군수,권익현)의 적극적인 도움이 있어 조속히 사업이 추진될수 있었으며, 앞으로도 농업인의 영농편의 제공 및 농가 경쟁력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