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사건/사고
부안해경, 어선대상 해양오염 특별단속 펼쳐

해양쓰레기로 몸살을 앓고 있는 우리바다를 지켜주세요

부안해양경찰서(서장 김동진)는 가을철 연중 최대 조업 성수기를 맞아 9월 16일부터 2주간 어선을 대상으로 해양환경저해행위선박 특별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단속에는 ▲해양에 불법으로 기름을 배출하는 행위 ▲조업 중 발생하는 쓰레기를 바다에 몰래 버리는 행위 등을 경비함정과 항공기를 활용하여 집중 단속할 계획이다.

특히, 해양쓰레기에 의한 해양생물의 피해와 인간 건강의 위협은 전 세계적인 이슈로 떠오르고 있으며, 선박사고의 10%가 해양쓰레기에 의한 사고(밧줄·어망 감김 사고, 엔진고장)인 만큼 선박종사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부안해경 관계자는 “어선에서 발생한 폐유 및 선저폐수를 적법하게 처리하고 조업 중 발생한 쓰레기는 선상집하장(부안,고창지역 선상집하장 위치 : 부안군 격포항, 부안군 가력항)에 처리하여 소중한 우리의 바다를 깨끗하게 보존해 나가자”고 말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