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시민사회
부안군자원봉사센터, 추석맞이 이웃사랑 김치와 복주머니 나눔

부안지역 훈훈한 이웃사랑 나눔 잇따라 펼쳐져

지난 5일 부안군자원봉사센터(센터장 김영배)와 전라북도자원봉사센터(이사장 김기원) 공동 주관으로 “이웃사랑과 함께하는 복주머니와 추석김치 나눔’ 행사가 펼쳐졌다.

부안예술회관 청소년문화의집 현관에서 펼쳐진 복주머니와 추석김치 나눔 행사에는 자원봉사자(대한적십자사부안군협의회장 곽지은)회원 50여명이 참여했다.

김영배 부안군자원봉사센터장은 “나눔을 통해 이웃에 대한 안부를 묻고 안녕한 사회를 자원봉사로 실천하여 나눔의 물결을 확산시켜 군민 모두가 풍요롭고 넉넉한 추석을 맞이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복주머니에는 생활필수품에는 파스, 사골곰탕 등 10여 가지가 들어 있으며, 통일여성부안군지회(회장 이미화) 자원봉사자들의 따뜻한 손길로 포장되어 전달되었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자원봉사자들은 “언제나 어르신들 섬기는 아름다운 동행을 할 수 있어 행복하고 오늘보다 더 나은 내일을 희망하며 군민 모두가 서로를 존중하고 나누는 행복한 부안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 날 사랑으로 버무린 1,300kg의 김치와 이웃사랑의 복주머니는 지역 내 홀로 지내시는 취약계층 어르신들과 청소년 460세대에 전달되었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