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
김종회 의원, “김제-부안 4개면 160억원 농식품부 공모사업 선정” 밝혀

국회 김종회의원(농해수위, 전북 김제·부안)은 2일“김제시 공덕-황산-죽산면과 부안군 하서면 등 4개면이 농림식품부가 선정하는‘기초생활 거점 육성사업’지역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기초생활 거점 육성사업은 지역의 잠재력과 고유테마를 살려 면 소재지를 경쟁력을 갖춘 기초생활 거점으로 육성하겠다는 취지로 추진되고 있으며 농식품부는 올부터 2024년까지 5년 동안 면 소재지별로 40억원씩, 모두 160억원의 국비와 도비를 투입해 문화, 복지시설 등을 대거 확충할 계획이다.

김 의원은 “농해수위 위원으로서 농촌이 활력을 되찾을 수 있도록 정부 관계자들을 접촉해 선정의 필요성을 설득한 것이 주효했다”며 “중앙부처 공모사업에 김제시와 부안군이 보다 많이 선정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