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
농협 군지부, 초복날 우덕마을 찾아 삼계탕과 수박 전달

농협중앙회 부안군지부(지부장 배인태)와 부안중앙농협(조합장 신순식)은 초복을 맞아 지난 12일, 부안군 상서면 가오리 우덕마을(이장 김형종)을 방문해 삼계탕과 수박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농협중앙회 부안군지부는 매년 여름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이 명예이장으로 위촉 되어있는 우덕마을에 복날을 맞이하여 삼계탕과 수박 기증을 하고 있다.

배인태 농협 부안군지부장은 “작년에 이어서 올해도 폭염이 예상되고 있어 건강에 유의하시고, 정성껏 준비한 삼계탕과 수박으로 무더위를 잘 넘기시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농협은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 운동’을 통해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 전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