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
불 나면 대피 먼저”부안소방서 피난 중심 소방훈련

부안소방서(서장 전두표)는 지난 15일 부안군에 위치한 부안학교에서 학생 및 교직원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합동소방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훈련은 공공기관 자율 소방안전관리 체제를 확립해 화재, 재난 등 긴급 상황 발생 시 초기 대처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진행됐다.

훈련은 가상화재를 설정한 소화기, 옥내소화전 사용 훈련, 봄철 화재예방교육 및 홍보 등이 포함됐으며, 특히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선 대피 후 신고라는 피난 중심의 훈련도 실시돼 훈련 참가자들의 참여율을 높였다.

전두표 부안소방서장은 “이번 훈련을 통해 화재 및 재난 발생 시 초기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위기대응 능력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되며, 앞으로 화재취약 대상물에 대해 더욱 개선 ‧ 보완하는 등 군민과 시설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