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생활/경제
부안소방서, 심정지 구급서비스 품질 향상 점검 실시

부안소방서(서장 전두표)는 심정지 환자의 생존율을 획기적 향상시키기 위하여 고품질의 응급처치 기술을 연마시키고자 구급대원과 펌뷸런스(소방펌프차와 구급차의 합성어)요원들을 대상으로 평가를 9일 실시하였다.

이에 전북소방본부 구조구급과 구급팀, 소방서 구급대원 및 펌뷸런스 대원 10명이 참여해 구급서비스 품질 개선을 위한 체계적 실태 점검에 나섰다.

이번 평가는 현장출동 펌뷸런스 대원의 역량과 구급대원의 영상의료 지도 및 전문구급장비 활동 실태점검 등을 실시했으며 현장활동 시 문제점 및 건의사항을 수렴하고 출동대원들과 의견을 나눴다.

박지모 방호구조과장은 "이번 점검을 통해 구급서비스 품질 향상은 물론 팀워크 강화로 119구급차를 이용하는 중증 응급환자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