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생활/경제
부안군, 중소기업 특허・디자인・상표출원 지원 협약

부안군은 지난 19일 한국발명진흥회 전북지부 지식재산센터(센터장 김일)와 지식재산권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부안군에 소재하는 중소기업은 특허, 상표 및 디자인 등 출원신청을 하고자 할 때는 전문컨설턴트의 도움을 받아 70% 수준의 출원료를 지원받을 수 있으며 국내 특허는 최대 130만원, 실용신안 90만원, 디자인 35만원, 상표출원 25만원, 해외 특허는 300만원, 해외상표는 최대 25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지식재산권은 지식기반사회에 아이디어의 가치가 중요해지면서 기업의 산업지식재산의 권리화 필요성이 커졌지만 부안군 관내 중소기업들은 인력, 정보 등의 부족으로 실행에 어려움을 가졌다.

이에 부안군은 지난 2016년부터 한국발명진흥회 전북지부 지식재산센터와 협업으로 지식재산권 창출 지원사업을 추진한 결과 지금까지 총 33건(국내 32건, 해외 1건)의 특허・상표・디자인 등을 출원하는 성과를 거뒀다.

사업신청은 이달 중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할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부안군청 미래전략담당관 및 전북지식재산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부안군 관계자는 “지식재산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권리화 사업을 꾸준히 지원해 지역기업의 경쟁력 강화 및 지역발전의 계기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