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설/칼럼 시사칼럼
[부안논단] ‘화합’은 느낌의 언어이다돈으로 몇몇 눈먼 표 끌어 모을 수 있어도, 화합은 살 수 없어
  • 김효중 
  • 승인 2005.11.03 00:00
  • 댓글 0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