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부안군 보통교부세 129억 원 증가“군비부담 못한 사업에 우선”
부안군의 2007년도 보통교부세가 2006년 대비 129억 원이 증가한 1160억 원으로 교부결정됐다.

부안군은 2007년도 보통교부세 세입을 1093억 원을 편성하였으나 1160억 원으로 교부결정됨에 따라 67억 원의 추가재원이 발생했다.

이 같은 결과는 보통교부세 산정기준이 되는 지방세 징수율제고, 과세표준현실화, 경상경비의 절감, 지방세 체납액 축소 등 자체노력도가 높게 평가된 것으로 알려졌다.

보통교부세는 지방자체단체의 기본적 행정수행경비의 충당부족분을 보전하기 위해 법령에서 정한 기준과 방식에 따라 산정하여 배정하는 일반재원으로 2007년도 부안군 세입 중 41.1%를 차지하는 주요재원이다.

유영렬 부군수는 “확보된 재원으로 자체재원이 부족하여 군비부담을 하지 못한 사업에 우선 반영하여 계획했던 모든 사업이 조기에 완공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사업추진 의지를 밝혔다.

편집국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