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경제/생활
부안군, 일자리 창출 전북형 취업지원사업 참여기업 협약 체결

총 11개 기업 참여 청년·신중년취업지원사업 지원 최선

부안군(군수 권익현)은 12일 청년‧신중년 일자리 창출과 기업의 인력난 해소를 위한 2020년 전북형 취업지원사업(청년취업 2000사업, 신중년층 취업지원사업)에 선정된 기업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에 선정된 기업은 총 11개 기업으로 청년(만18~39세) 8명과 신중년(만40~64세) 5명에게 정규직으로 취업기회를 제공하고 청년층을 고용한 기업은 월 50~65만원(대기업 60만원), 신중년층을 고용한 기업은 월 70만원씩 최대 1년간 지원받을 수 있다.

또 사업에 참여한 청년 및 신중년층 취업자의 장기근속을 유도하고자 2년간 최대300만원(신중년 최대 200만원)의 취업장려금도 지원한다. 

군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기업의 수요에 따라 구직자를 연중 수시모집 할 수 있는 구조를 만들어 구직자뿐만 아니라 기업의 안정된 고용을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