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행정
농어촌공사부안지사 신임 장비호 지사장 취임 “지역사회와 농어촌 발전에 최선 다 할 터”

“유관기관과 유기적인 협조체계 구축을 통해 지역사회와 농어촌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한국농어촌공사 부안지사장에 취임한 장비호(58) 지사장의 각오이다.

신임 장비호 지사장은 “직원간의 소통과 화합으로 활기찬 직장 분위기를 조성하여 농어업인들에게 인정받는 최우수지사로 이끌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장비호지사장은“신규정책사업발굴을 통한 지역경제 발전에 최선을 다하고 사회공헌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쳐 지역사회 가족공동체 형성에 앞장서겠다”고 다짐했다.

1989년 한국농어촌공사에 첫발을 디딘 장비호지사장은 전북지역본부, 새만금경제자유구역사업단 사업계획부장, 전북지역본부 사업계획부장, 부안지사 지역개발부장을 지낸 실력파로 선후배들로부터 높은 신망을 얻고 있으며 농어촌공사 사장표창 3번과 농림식품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부안군 출신으로 익산 남성고와 전북대학교 농공학과를 졸업한 장비호 지사장은 부인 송다재씨와 슬하에 2남1녀를 두고 있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