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지역
변산반도국립공원, 새해맞이 쌍선봉 정상 개방

2020년 1월 1일, 일출 명소인 쌍선봉 정상 임시 개방

국립공원공단 변산반도국립공원사무소(소장 김효진)는 경자년(庚子年) 새해를 맞아 2020년 1월 1일 내변산 쌍선봉 정상구간을 임시 개방한다고 밝혔다.

쌍선봉 정상은 정규탐방로가 아닌 비법정탐방로서 정규탐방로에 비해 협소하고 정비가 되어 있지 않아 위험성이 있으며, 공원 내 생태서식지 파편화 우려로 인해 통제되어 왔다.

쌍선봉 일원은 일출과 일몰의 명소로 이곳을 탐방하고자 하는 탐방객의 문의가 끊이지 않고 이어왔는데 변산반도국립공원사무소는 탐방객들의 갈증을 조금이나마 해소하고자 2020년 새해 첫날에 한하여 쌍선봉 정상부를 개방할 예정이다.

겨울철 새벽 산행은 추위와 눈으로 인해 채력소모가 심하고 해가 뜨지 않아 시야확보가 어려운 만큼 안전사고를 대비하여 변산반도국립공원사무소 국립공원구조대가 대기할 예정이다.

최관수 자원보전과장은 “국립공원 내 아름다운 일출을 안전하게 보기 위해서는 산행 시 방한장비와 비상식량 등 안전장비를 갖춰 위급상황에 대비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