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공동체
부안 슬지제빵소, 사랑이 담긴 찐빵 100박스 기탁

슬지제빵소(대표 김슬지 )은 지난 10일 진서면사무소를 방문해 찐빵 100박스(300만원 상당)를 기탁했다.

이번 기탁은 지난 9월 농촌융복합산업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우수상으로 받은 상금 300만원으로 이뤄진 것이다.

기탁된 찐빵은 지역 내 저소득층 세대 및 경로당에 전달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김슬지 대표는 “작지만 본인이 만든 찐빵으로 소외된 이웃과 사랑을 나눌 수 있어 기쁘다며, 슬지네찐빵이 많은 성장할 수 있었던 건 마을주민분들이라 생각되어 빵으로 보답드리고 싶었고, 이번계기를 통해 따뜻함을 나누는 슬지제빵소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장지산 진서면장은 “경기 불황에도 불구하고 어려운 지역주민을 위해 지속적으로 이웃사랑을 실천해준 슬지제빵소 김슬지 대표에게 감사드리며 따뜻한 마음과 정성이 받는 이에게도 전달되어 마음까지 배부른 찐빵이 되었을 것이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