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지역
부안해경, 에어벤트 봉쇄 자재 배치 등 해양오염 대응 강화

부안해양경찰서(서장 김동진)는 선박 해양사고 시 기름유출 방지관련 에어벤트 봉쇄 자재를 파출소, 구조대, 방제정에 배치하고 동절기 해양오염 대응을 강화한다고 10일 밝혔다.

에어벤트는 환기나 냉각을 위하여 공기를 배출하거나 유입하는 구멍으로 선박 해양사고시 연료탱크 에어밴트(공기관)로부터 기름이 유출된다.

이에 부안해경은 에어벤트를 신속하게 봉쇄하여야 해양오염의 초기단계의 기름유출량을 줄일수 있어 에어벤트 봉쇄 자재를 각 파출소와 구조대, 방제정에 배치하고 직원들을 교육하여 해양사고 발생시 최단시간내 에어벤트를 봉쇄하도록 할 계획이다.

또한, 겨울철 기온 하강에 따른 작업자의 활동성 저하와 실외활동 제약 등 현장관리자의 안전 관리 소홀로 선박 급유 중 연료탱크의 기름이 넘치는 사고가 발생할 수 있어 선박 관계자를 대상으로 계도·홍보하여 작업자 스스로가 예방 할수 있도록 관리할 방안이다.

부안해경 해양오염방제과장(사무관 염해규)은 “동절기 해양오염 대응을 강화하여 기름유출로 인한 해양오염을 최소화 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