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농업축산어업
부안군, 2019년 농촌지도사업 보고회 및 학습단체 연말평가회 개최

부안군 농업기술센터(소장 이조병)는 지난 5일 부안 예술회관에서 농촌지도자, 생활개선회, 청년 4-H회원 등 500명이 참석한 가운데 “미래부안농업, 우리가 책임진다” 라는 주제로 금년 한해 추진했던 농촌지도사업을 마무리 하는 보고회를 가졌다.

이날 보고회는 한 해 동안 농업기술센터에서 추진했던 지도사업에 대한 결과 보고와 향후 발전방향 모색으로 농촌지도사업에 대한 비전 제시를 위한 자리로 마련되었다.

생활개선회원의 오카리나 연주와 주산면 난타 공연으로 이날 행사의 막을 올렸으며 한근호 부군수는 격려사를 통해 부안군의 미래는 농업이 비전을 가져야만 희망이 있음을 강조하고, 안전하고 우수한 농산물 생산은 물론이며 가공․유통․체험․관광과 연계한 융복합산업 가속화와 창조농업 시대에 걸맞는 우리군의 새로운 소득작목 발굴과 육성에 함께 노력 해 줄 것을 당부 하였다.

보고회와 더불어, 농업기술센터에서 1년간 사업성과로 개발한 가공상품 35종 100여점 전시와 새기술 보금시범사업 화판전시, 감자 조직배양묘 생산과정, 친환경 미생물제재 생산‧보급, 토양 채토 요령 등 생동감 있는 평가회가 되었다.

한편 부안군 농업기술센터에서는 이러한 성과를 인정받아 금년도 전라북도 농업기술원에서 시상하는 우수 농업기술센터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으며 보고회의 마지막 순서로는 신장철 아이원비전교육원장의 “내 안에 잠들어 있는 거인을 깨워라”라는 주제로 특강이 있었다.

이번 보고회에 참가한 한 농업인은 ‘농업기술센터에서 이렇게 많은 일을 하고 있는지 몰랐다’며 ‘부안 농업발전을 위해 앞으로도 힘써주길 바란다’고 하였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