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
이원택 前정무부지사, 집권 여당 싱크탱크 자문역 위촉

이 전 부지사, 더불어민주당 민주연구원 자문위원에 위촉

국가 중장기 발전전략에 전북정책 및 현안 반영 가교역할 기대

이원택 전 전라북도 정무부지사가 집권여당 씽크탱크인 민주연구원 자문위원에 위촉됐다.

민주연구원(원장 양정철)은 더불어민주당 정책과 비전을 뒷받침하는 자문위원에 이원택 전 정무부지사를 위촉했다고 2일 밝혔다.

민주연구원은 당과 국가의 발전전략과 정책 개발을 담당하는 곳으로, 정부정책에 대한 건전한 비판과 새로운 대안 제시를 통해 사회·경제·문화 등 모든 분야를 아우르는 민주당의 싱크탱크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이 전 부지사는 중장기 국가 비전과 지역균형발전에 대한 자문을 펼치며 수도권 집중화와 지방소멸 위기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제시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와 함께 새만금 등 전북지역 장기 현안과 미래성장동력 사업이 당과 국가 발전전략에 반영될 수 있도록 힘을 기울일 계획이다.

이 전 부지사는 이번 위촉에 대해 “국민과 시대가 요구하는 정책과 주민의 삶이 향상되는 정책을 한발 앞서 설계하고 자문하는 역할을 충실히 해나가겠다”며 “중장기 발전전략에 김제와 부안 등 전라북도 몫을 찾을 수 있는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문재인정부 청와대 행정관을 역임한 이 전 부지사는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전략기획위원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오는 7일 김제예술회관에서 출판기념회를 가질 예정이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