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부안군 치매안심센터, 치매관리사업 기관 표창 수상

부안군 치매안심센터는 27일 전주 그랜드힐스턴 호텔에서 열린 2019년 전북도 치매관리사업 발전대회에서 1위를 달성하는 쾌거를 이뤄 전북도지사 최우수 기관 표창을 수상했다.

전북도는 도내 전체 시·군·구 치매안심센터를 대상으로 지역사회 치매관리사업, 치매안심센터 설치·인력·예산집행 현황, 인지증진 프로그램 진행 등 치매관리 사업 운영 전반에 대한 평가를 실시했다.

부안군 치매안심센터는 지난 7월 정식 개소해 치매 조기검진, 치매치료관리비 지원, 조호물품 지원, 치매어르신 쉼터 운영, 인지강화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며 다방면에서 노력한 공로가 인정됐다.

박현자 부안군 보건소장은 “부안군은 체계적인 맞춤형 치매통합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치매 조기 발견과 치매 어르신을 위해 최선을 다해 치매가 있어도 안심하고 살 수 있는 부안군을 만들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