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지역
부안소방서, 하서면 금광마을 ‘화재없는 안전마을’ 지정 및 ‘119안전복지 나눔 행사’ 가져

부안소방서(서장 전두표)는 14일 하서면 백련리 금광마을회관에서 ‘화재없는 안전마을’조성과 ‘119안전복지 나눔 행사’를 가졌다.

‘화재 없는 안전마을’지정은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확산과 화재사각지대를 해소하고 마을단위 자율 안전관리 체계를 확립하기 위한 소방정책 중에 하나이다.

이번 행사는 소방공무원과 의용소방대원,마을 주민, 유관기관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화재없는 안전마을 현판식 ▲독거노인 세대(경로당) 소방·전기 안전점검 ▲소화기 사용법 등 소방안전교육 ▲어르신 겨울철 기초건강 체크 등으로 이루어졌다.

전두표 부안소방서장은 “화재사각지대의 경우 화재가 발생하면 인명피해 및 재산피해 가능성이 높다.”며 “화재 없는 안전마을로 지정된 만큼 주민 스스로 화재 예방에 적극적인 관심을 가져달라. 또한 119안전복지나눔의 날 행사를 정기적으로 실시, 화재예방을 위해 마을 공동체와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