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권익현 부안군수, 논콩 수확 현장방문 농가 격려

권익현 부안군수는 지난 12일 논콩 수확 현장을 찾아 직접 콤바인을 몰며 농가일손을 돕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날 방문한 농가는 행안면 대초리 고성석씨(60세) 농가로 올해 7ha 농지에 벼 대신 콩을 심었으며 이번에 수확하는 콩은 농협을 통해 CJ그룹에 납품할 계획이다.

올 가을 연이은 태풍에도 올해 콩작황은 양호한 편이며 콩(백태) 도매가격은 kg당 4500원 안팎으로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좋은 가격대를 유지하고 있다.

부안군 예상수확량은 3560여톤으로 185억원의 높은 소득이 예상되며 이는 쌀 소득대비 2배 가량 높은 소득이다.

올해 부안군 논 타작물 재배면적은 1198ha로 목표면적 대비 122% 달성했으며 이중 논콩 재배면적은 1080ha이다.

논콩 면적 확대에 따라 콩 수확기, 콩 정선기, 톤백 지원, 논콩 단지 육성 등 논콩 재배 농가 육성을 위해 다양한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다.

권 군수는 “수확철을 맞아 콩 수확현장에 참여해 농가들과 많은 대화를 나눌 수 있어 뜻깊은 시간이다”며 “특히 가을 영농철 농기계 안전사고에 주의하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