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부안 주산면-인천 연수3동, 자매결연 협약식 개최

부안군 주산면(면장 이평종)은 지난 9일 지역간 우호 협력과 상호발전을 위해 인천광역시 연수3동과 자매결연 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날 협약식은 주산면사무소에서 양측 주민자치위원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상호 인사를 시작으로 자매결연 협약서 낭독 및 서약서 상호교환, 지역특산품 홍보 등으로 진행됐으며 부안군 대표관광지인 내소사와 채석강을 둘러봤다.

양 지역은 자매결연을 통해 우수 운영사례 정보교류 및 상호간의 중요 행사 등에 참석해 상호 우의를 증진할 계획이다.

또 부안군의 대표 특산품인 오디를 활용한 와인을 홍보해 특산물 직거래 등 실현가능한 협력 방안을 지속적으로 발굴 추진해 주민소득 향상의 기틀을 마련할 방안이다.

이평종 주산면장은 “이번 자매결연 협약을 통해 지역 상호간의 축제나 행사 등에 참여하고 정보 공유 및 상호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