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사건/사고
부안해경, 선박수리지원센터 업무협약식 가져

장비관리 분야에 대한 연구, 기술교류 및 수리업무 노하우 공유

부안해양경찰서(서장 김동진)는 6일 목포해양대학교 본관에서 산학협력단 선박수리지원센터와 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장비관리 분야에 대한 연구, 기술교류 및 수리업무 노하우 공유를 위한 공동 협력 체계 구축을 목적으로 두고 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 노후함정 선저외판(두께측정) 검사 시연 ▲ 방식제 제작 ▲ 소형 선박 외판 3D 장비 이용 성형 ▲ 열 교환기 화학세척 지원 ▲ 축 타계 및 프로펠러 재생수리 시 지원 ▲ 양 기관의 우호관계 증진과 인프라 구축체결 등이 있다.

부안해양경찰서 김동진 서장은 “이번 업무협약은 장비관리분야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기존 수리 업무를 보완할 수 있는 현장 적극 행정으로 양 기관이 수리 업무에 대한 노하우를 공유하고, 장비에 대한 이해도와 숙련도를 높이며 민간선박 수리업체 활성화에도 기여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