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사건/사고
부안소방서, 119다매체 신고 서비스 홍보

 부안소방서(서장 전두표)는 화재·구조·구급 등 재난 발생 시 음성통화 외에도 문자, 스마트폰 앱(App), 영상통화 등을 이용한 119다매체 신고 서비스 홍보에 나섰다.

119다매체 신고 서비스는 청각장애인 및 외국인 등 의사소통이 어렵거나 음성통화가 곤란한 경우에 신고자가 영상통화는 물론 문자와 앱으로도 신고가 가능해 긴급상황을 정확히 전달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119 신고’앱을 설치 후 신고서비스를 터치하게 되면 자동으로 GPS가 활성화 되어 본인의 정확한 위치 정보를 119로 전달할 수 있다.

또한 문자 신고는 음성통화가 곤란하거나 전화 불가능한 지역에서 사고 내용을 입력해 119번호로 전송하면 119상황실에 신고가 접수되고 사진이나 동영상도 첨부할 수 있다.

전두표 부안소방서장은 “119다매체 신고서비스는 기존 전화방식으로 신고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에게 매우 유용한 서비스다”며“ 지속적인 홍보를 통해 119서비스 수혜자의 사각지대가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혔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