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생활/경제/환경
새만금개발공사, 환경지킴이 활동 추진

부안군 가력도항 해양쓰레기 정화활동 전개

새만금개발공사(사장 강팔문/이하 공사)는 22일 오후 직원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부안군 가력도항에서 환경지킴이 활동을 전개하였다.

가력청년발전회와 함께한 이번 환경지킴이 활동으로 공사는 가력도항에 방치된 폐어구, 로프, 스티로폼 등의 해양쓰레기를 마대자루 약 30개에 수거하였다.

‘지역과 함께하는 따뜻한 새만금개발공사’라는 슬로건 하에 올 한해 각종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하고 있는 새만금개발공사는 전라북도 자원봉사센터와의 협약 체결을 기반으로 기업공동 사회공헌활동에 참가하여 2회 배식봉사를 진행하였으며, 새만금 관련 시군인 군산·김제·부안지역을 대상으로 환경지킴이 활동을 각 1회씩 추진하고 있다.

강팔문 새만금개발공사 사장은“공사의 손길이 필요한 지역사회 구석구석을 돌아보겠다.”며,“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를 위한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오는 11월 2019년 마지막 사회공헌활동으로 김장나눔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며, 내년에도 각종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로 사랑을 환원할 예정이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