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교육/청소년
부안군 치매안심센터, 하서중학교 치매극복 선도학교 지정

부안군 치매안심센터는 10월 16일 부안군 하서중학교를 선도학교로 지정하고 업무협약식 및 현판식을 가졌다.

이번에 선정된 하서중학교 학생들은 앞으로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개선에 앞장서고 일상생활 속에서 치매환자와 가족에 관심을 갖고 배려할 수 있도록 노력하며 또한, 지역사회 내에서 치매파트너로서 역할을 다 할 것이다.

협약식과 더불어 현판식도 함께 거행하였으며 치매파트너 교육에 전 학생이 참여, 지역사회의 치매극복을 위해 함께 나아가기로 약속하였다.

부안군 보건소장(박현자)은 부안군 하서중학교를 치매극복 선도학교로 지정하면서 “치매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지고 치매에 대한 세대간 이해의 기초를 마련하는 계기가 된 만큼 치매환자에 대한 배려와 관심으로 좀 더 나은 치매 친화적 환경조성이 되었으면 하난 바램”이라고 말했다.

치매극복 선도학교 지정을 희망하는 학교는 부안군 치매안심센터 (580-3816)로 문의하면 된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