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부안군 평생학습 어울림 한마당, “100년전 그날을 기억하길... 바래(BALE)!”

3.1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100년전 그날을 기억하길... 바래(BALE)!”라는 주제로 제3회 부안군 평생학습 어울림 한마당이 16일 부안군청 광장에서 주민 8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번 행사는 다양한 평생교육 기관 및 단체가 참여해 그동안 갈고 닦았던 주민들의 역량을 펼친 21개 발표 프로그램이 진행되었으며 로봇공연, 가구만들기, 시화전, 퀼트 등 22개 전시, 체험, 홍보 프로그램은 행사장을 찾은 주민들에게 볼거리, 즐길거리 등을 제공하여 행사 분위기를 한껏 드높였다.

또한 개막식에서는 지난 9월 '문해의 달'을 맞아 평생학습(문해교육) 문화 확산에 기여한 공로가 큰 유공자 표창 및 전국 성인문해교육 시화전 작품에 대한 시상이 있었으며 올해 교육부장관상 1명(부안장애인종합복지관 사회복지사 황보람), 전라북도도지사상 2명(바래청춘학교 남귀순 외 1명), 부안군수상 3명(바래청춘학교 이금순 외 2명)이 수상을 받았다.

귄익현 부안군수는 “오늘 부안군 평생학습 어울림 한마당 행사가 평생학습 프로그램 참여하는 학습자들의 성취감을 한층 고취시킬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되길 바란다.”며 해를 거듭할수록 평생교육에 대한 지역주민의 관심과 참여가 확대되고 있어 군에서는 모든 군민이 소외됨 없이 학습을 통해 삶의 질이 향상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했다.

부안군 평생교육은 2017년 평생학습도시로 선정된 이후 부안 군민이라면 누구나 언제, 어디서나 원하는 평생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온․오프라인으로 다양한 교육사업을 진행 중에 있으며 올해는 16개 사업, 80여개 프로그램을 운영 중에 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