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공동체
부안군, 제23회 노인의 날 기념 한마당 잔치 개최

부안군은 우리사회 성장·발전에 크게 기여한 어르신들의 노고에 감사함을 전하고 미풍양속인 경로효친사상을 널리 고취하고자 제23회 노인의 날을 기념하는 한마당 잔치를 15일 부안스포츠파크 보조경기장에서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대한노인회 부안군지회(지회장 김종열) 주관으로 권익현 부안군수와 이한수 부안군의회 의장을 비롯한 관내 기관사회단체장, 관내 어르신 등 3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흥겨운 잔치마당으로 치러졌다.

부안 출신 전문 MC이자 가수인 김종석씨 사회로 시작된 식전공연은 대한노인회 부안군지회의 체조교실 수강생들로 이뤄진 생활체조 공연과 메리엘스 난타공연으로 행사의 시작을 알렸다.

이어 노인 강령 낭독과 감사패, 모범노인 표창패, 효행자 표창장 등을 수여했으며, 올해 100세가 되신 장수어르신 두 분에게 대통령의 청려장(장수지팡이)과 장수패가 증정됐다.

특히 올해 기념행사는 실외로 장소를 옮겨 어르신들이 다함께 친목과 화합을 다지는 명랑운동회, 장기자랑 등의 시간을 가져 어느 해보다 알찬 행사로 꾸며졌다.

김종열 대한노인회 부안군지회장은 “시대가 바뀌고 아무리 발전해도 노인들의 지혜로움이 세상을 더욱 아름답게 장식할 것”이라며 “부안의 어른으로써 자랑스럽고 떳떳하게 살자”고 말했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어르신들의 경험과 연륜을 배워 미래로 세계로 나아가는 부안 실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이 행복한 노후를 보내실 수 있도록 어르신복지 향상에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