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사건/사고
부안군, 가을 수확철 농기계 안전사고 예방 총력

 부안군은 농기계 사용이 많은 가을 수확철을 맞아 농기계 안전사고 예방 홍보에 총력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실제 농기계 관련사고 중 32%가 수확철인 10월과 11월에 집중적으로 발생하며 사고원인의 90% 이상이 운전자 부주의, 교통법규 미준수, 음주운전 등으로 나타나고 있다.

군은 농기계 안전관리 노력에도 지속적인 사고 및 인명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실효성 있는 안전사고 예방 홍보를 위해 읍면 주요지점에 현수막 게첨하고 각종 회의시 농기계 안전관리 요령 홍보물 배포, SMS 문자발송, 마을 앰프방송 등을 활용해 농기계 안전사고 예방요령 홍보를 강화할 방침이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농기계 부주의는 농업인의 생명과 직접적으로 연관된 만큼 농기계 사용방법과 안전수칙을 충분히 숙지하고 작업 전후에는 점검과 정비를 철저히 해야 한다”며 “특히 수확철은 밤늦게 작업하는 경우가 많아 농기계 야광반사판, 방향지시등을 부착하는 등 안전사고 예방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군은 농기계 등화장치 지원 및 농기계종합보험 가입비 일부를 지원하는 등 농기계 안전사고 예방과 안전영농을 위해 힘쓰고 있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