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부안 주산면, 제25회 주산면민의날 삼미삼락축제 성황리 개최

제25회 주산면민의날 삼미삼락(三味三樂)축제가 10월 7일 주산면 체련공원에서 지역주민과 향우 등 1,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삼미삼락(三味三樂)이란 3개지 맛, 3가지 즐길 거리를 뜻하며 이번 행사는 주민들이 보고 느끼고 즐기고 체험 할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주민들에게 볼거리 즐길 거리를 선사했다.

삼미행사로는 가마솥 밥짓기, 블루베리 쥬스 만들기, 축산물꼬치구이 코너 등이 운영되며, 삼락행사는 신나는 예술버스 및 풍류(난타, 사물놀이), 민속놀이(물동이 이고 달리기, 투호, 줄다리기 등), 가요(노래자랑, 초청공연 등) 분야로 구성되어 한해동안 고생한 면민들의 흥겨운 장이 되었다.

폐막행사는 모든 참여자가 손에 손을 잡고 춤을 추며 내년도에도 함께할 것을 기약하며 면민이 하나된 행사로 마무리 되었다.

주산면장(이평종)은 “제25회 주산면민의날 삼미삼락축제를 통하여 면민들이 더욱 화합하고 단결되는 소통의 장이 되었다며, 앞으로 주산면 발전에 밑거름이 되도록 면정업무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