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사건/사고
부안해경, 야간 갯바위 고립자 2명 긴급 구조

부안해양경찰서(서장 김동진)는 1일 오전 2시경 부안군 위도면 소외치도 갯바위에서 고립자 2명을 구조했다고 밝혔다.

부안해경에 따르면 고립자 A씨(57세, 남, 용인거주) 등 2명은 관광차 입도하여 해루질 하던 중 안개로 인해 길을 잃고 구조 요청 하였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구조대원은 고립자를 안전하게 구조하였으며, A씨 등 2명은 건강에 이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부안해경 관계자는 “바다를 나가기 전에 반드시 물때와 해양날씨를 확인 하여야 하며, 서해안은 조석 간만의 차가 심해 고립 되는 경우가 많으니 응급상황이 발생하면 신속히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