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사건/사고
부안 진서면 새마을회, 가을 행락철 해양정화활동 나서

진서면은 9월 30일(월) 새마을회 회원들과 함께 작당마을을 시작으로 해안선을 따라 곰소다용도부지까지 행락철을 맞아 관광객들에게 깨끗하고 아름다운 해양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해양쓰레기 집중 수거를 실시했다.

이날 실시된 대청소는 해양쓰레기 문제의 심각성과 함께 바다의 소중함을 인식하는 계기를 마련하고, 관광객들에게는 또 찾아오고 싶은 아름다운 바다 환경을 조성하고자 마련된 것이다.

이날 진서면 새마을회 회원 30명이 참여하여 해안선을 따라 해안변에 버려지거나 떠밀려온 폐어구와 폐스티로폼, 각종 생활쓰레기 등을 집중 수거하여 해양쓰레기 없는 깨끗한 바다 만들기에 동참하였다.

장지산 진서면장은 “지역주민의 연안 정화 활동 참여로 행락철 우리면을 찾는 관광객에게 보다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게 되었다”라고 말하며 “앞으로도 매월 정기적으로 바다 대청소를 실시하여 깨끗한 해양환경이 지속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