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사건/사고
부안해경, 해상표류자 구조한 조희권 선장에게 감사장 전달

지난 4일 위도 인근 해상표류자 1명 구조

부안해양경찰서(서장 김동진)는 해상표류자를 구조한 세진호 선장 조희권(65세)씨에게 감사장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부안해경에 따르면 지난 4일 A호(9.77톤)의 선장은 부안군 위도 동방 2.5킬로미터 해상에서 선저에 로프줄이 걸려 엔진사용을 하지 못하자, 이를 제거하기 위해 입수하여 제거작업 실시 중 강한 조류로 인해 해상에 표류하게 되었다.

인근해상에서 조업 중인 세진호 조희권 선장이 표류자를 발견하고 해양경찰에 구조요청 후 표류자에게 접근하여 구조하였다.

조희권 선장은 “처음 표류자가 아닌 부표로 보았는데 가까이가 확인하니 사람으로 보여 빨리 구조해야겠다는 생각 외에 다른 생각을 할 겨를이 없었다”며 “바다에 사는 사람으로서 당연히 해야 할 일인데 이런 감사장까지 주니 부끄럽다”는 소감을 전했다.

부안해경 관계자는 “의로운 조희권 선장이 아니었으면 표류자가 큰 위험에 처했을 것”이라며 “살신성인의 자세로 소중한 인명을 구해준 우리 사회의 큰 의인”이라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