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사건/사고
부안소방서, 안전한 추석 위한 ‘피난 약자시설 현장 컨설팅’

부안소방서(서장 전두표)은 5일 관내 송산효도마을을 방문해 관계자 안전관리 간담회와 추석 연휴 대비 피난 약자시설 소방안전관리 현장 컨설팅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방문은 화재 등 각종 재난사고 발생 시 인명피해 우려가 높은 노유자시설을 방문해 안전한 명절을 보내도록 하기 위해 추진됐다.

주요 내용은 ▲관계자 면담 및 화재 안전 당부 ▲화재 취약 요인 제거 ▲소방 관련 불편사항 청취 ▲비상구 등 피난·방화시설 안전관리 ▲화재 시 대피로 및 피난 대책 점검 등으로 진행됐다.

전두표 부안소방서장은 “노유자시설은 대부분 노약자와 거동불편자, 장애인 등이 많이 거주해 유사시 대형 재난으로 커질 우려가 있다.”며 “예방 활동을 강화해 대형 재난 발생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