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사건/사고
라이스프라자·호림건설, 추석명절 이웃사랑 백미 기탁

라이스프라자(대표 신정휴)와 호림건설(대표 채규채)이 추석명절 불우이웃 및 소외계층을 위해 백미 각50포씩 100포(300만원 상당)를 하서면사무소에 기탁하였다.

라이스프라자와 호림건설은 매년 명절마다 하서면 관내 불우이웃에게 ‘사랑의 백미’를 기부하고 있으며, 명절에 외롭고 소외된 이웃에게 전달돼 부모님이 명절이면 챙겨주시던 햇밥을 맛볼 수 있는 작은 기쁨을 선사할 계획이다.

은현경 하서면장 직무대행은 “우리 고장에 꾸준히 이웃사랑을 해오고 있는 훌륭한 기업들이 있다는 것에 감사하고 자랑스럽다”며 “앞으로도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온정의 손길이 계속 전파되어 하서면에 나눔을 통한 행복한 한가위가 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