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부안군, 제13호 태풍 “링링” 상황판단회의 개최

부안군은 9. 5일 제13호 중형태풍 ‘링링’ 북상함에 따라 태풍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사전점검과 안전조치 방안을 위한 태풍대비 상황판단회의를 개최했다.

한근호 부군수 주재로 개최된 이날 회의에서 기상정보를 바탕으로 제13호 태풍 ‘링링’은 6일 15시 서귀포를 경유하여 7일 15시 서산 서남서쪽 해상으로 이동하면서 최대풍속 40m/s 중형태풍으로 우리지역에 직접적인 영향을 줄것으로 예상되어 6일부터 태풍해제시까지 비상 2단계 상황으로 부안군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에 돌입하기로 했다.

한편, 상황판단회의시 재난대비 영상회의 및 24개소 협업부서별 대처사항 및 금후계획을 보고 받고, 특히 태풍에 대한 피해예방을 위해 공사장 타워크레인 안전점검, 선박인양 및 결박, 간판날림, 외출자제 등 강풍에 대한 사전대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한근호 부군수는 “추석절을 맞이하여 고향을 방문하는 가족들이 마음의 부담을 않고 상경하지 않도록 태풍의 진로를 주시하며 끝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말고 인명피해, 농작물, 취약시설 등 각종 태풍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조치에 만전을 기해달라” 당부했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