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행정
하임 호셴 이스라엘대사, 새만금 현장 방문

한-이스라엘 FTA 체결 이후 새만금 현장 찾아, 경제협력 방안모색

새만금개발청(청장 김현숙)은 28일 하임 호셴 주한이스라엘 대사 일행이 새만금 현장을 방문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이스라엘 대사의 새만금 현장 방문은 평소 새만금에 관심이 많았던 호셴 대사의 전북도 방문이 계기가 되어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새만금개발청 박종민 과장은 세계잼버리대회 부지, 새만금홍보관, 33센터, 산업연구용지 등을 안내하면서 현재 추진 중인 새만금의 속도감 있는 개발현황과 투자여건 개선 상황, 산업단지 기업 입주상황 등을 자세하게 설명하였다.

호셴 대사는 “이번에 새만금을 처음으로 방문하였는데, 새만금의 광활한 규모에 놀랍다.” 라고 하면서 “특히 중앙정부와 지자체가 한 뜻으로 긴밀히 협력해서 개발해 가는 모습이 인상적이다.”라고 말하였다.

한편, 호셴 대사를 수행하고 온 이스라엘 요즈마 그룹 관계자는 “새만금 투자환경을 본사에 보고하고, 새만금에서의 비즈니스 기회를 모색하고 싶다.”라고 말하였다.

지난 8월 21일 한-이스라엘 자유무역협정(FTA) 협상이 최종 타결됨을 감안할 때, 이스라엘 기업들의 새만금에 대한 투자가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