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부안수협 서울 연남동지점 개점

부안수산업협동조합(조합장 송광복)은 지난 8월 27일(화) 수협중앙회 임원, 관내 조합장, 부안수협 임직원, 대의원 및 어촌계장 등 관계자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연남동지점 개점식을 개최 하였습니다.

상호금융사업 영업구역 확대 및 수익기반 확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부안수협은 현재 15개 은행점포 외에 서울 연남동지역에 16번째 은행점포를 이날 개점하였습니다. 새로 개점된 서울 연남동지점은 왕십리뉴타운지점, 천안백석지점에 이어 수도권 진출의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부안수협 송광복 조합장은 인사말을 통해 “우리수협은 앞으로 수년이내에 예탁금 1조원, 대출금 8,000억원, 손익 100억원의 목표로 전 임직원이 혼신의 노력을 다하고 있는 만큼, 그 최선봉으로 연남동지점을 개점한 만큼, 고객들이 믿고 맡길 수 있는 든든한 수협으로 거듭 나겠다”는 의지를 밝혔습니다.

특히 “부안수협은 2018년 현재 예탁금 7,472억원으로 전국 7위, 대출금 5,871억원으로 전국 7위의 사업규모를 가지고 있으며 2018년도 신용사업 결산결과 52억원의 손익을 달성해 전국 9위의 성적을 거양하는 등 복지조합으로 기틀을 굳건히 다지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