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한근호 부안부군수 혹서기 주요사업장 현장방문

2023 세계잼버리 성공개최, 수소산업 등 군 성장동력 직접 챙긴다

한근호 부안부군수는 지난 7월 취임한 이후 “모든 행정의 중심을 현장에 두는 현장행정”을 강조한 데 이어 혹서기 13개 읍·면과 주요 사업현장을 찾아 지역 현안 챙기기에 나섰다.

이번 현장방문은 7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되며 누에타운, 격포항 등 주요관광지 안전점검과 현업 근무자 격려, 복지시설 및 향토기업을 방문해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군 발전 역량을 강화하는 계기를 마련코자 계획되었다.

한근호 부군수는 이번 현장방문 첫 대상지로 하서면 신재생에너지테마파크로 정하고 입주기관 등을 방문해 미래먹거리 수소산업의 선도적 추진을 위한 방안들을 논의했다.

이어 2023 세계스카우트잼버리 성공 개최를 위해 수상레저체험 및 테마형 물놀이 시설 등 청소년 수련지구로 계획된 직소천을 방문해 추진 사항 등을 점검하고 관련절차 이행 등 속도감 있는 추진을 주문했다.

한근호 부군수는 오는 12일까지 13개 전 읍·면과 40여개의 주요 현안사업장을 모두 방문할 계획이다.

한근호 부군수는 “부안발전을 위한 역점사업들을 현장과 교감하면서 직접 챙겨 나갈 것”이라며 “살아 움직이는 생동력 넘치는 부안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