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부안서, 성범죄 예방을 위한 피서지 순찰 및 범죄 예방 홍보

부안경찰서(서장 박훈기)는

하계기간(7. 1. ~ 8. 31.) 내 성범죄 예방을 위해 관내 해수욕장 및 물놀이 시설 등 피서지 주변 성범죄(불법촬영 등) 예방 순찰·홍보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합동점검반(경찰서 여성청소년계, 군청 환경과, CPO로 구성)은 전문탐지장비로 피서지 공중화장실·샤워실·탈의실 내부에 불법카메라가 설치되어 있는지 점검하고, 시설 곳곳에 불법촬영 경고스티커를 부착하는 한편,

피서객들을 대상으로 불법촬영 근절 전단지 및 홍보물품(벌레퇴치방향제·물티슈 등)을 배부, 신고보상금 제도를 홍보하며 불법카메라 설치가 의심되는 경우 112로 즉시 신고할 것을 당부했다.

박훈기 서장은 “피서기간 동안 해수욕장, 대형 물놀이 시설을 비롯한 피서지 등에 지속적으로 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며, 성범죄 발생 시 엄정 대응할 방침이다.”라고 밝혔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