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부안소방서, 폭염 및 태풍에 비상근무체계 돌입

폭염특보 발효 및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 북상

부안소방서(서장 전두표)은 폭염특보가 발효되고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가 북상함에 따라 비상근무에 돌입하고 있다고 밝혔다.

폭염특보에 따라 구급대에 온열 응급환자 대비 신속한 병원이송체계를 구축하고 119안전센터에 119무더위 쉼터를 운영해 방문객을 상대로 건강상태 체크와 응급조치요령 등을 안내하며, 에너지 취약계층에 대한 급수지원을 실시한다.

또한, 제8회 태풍 프란시스코 북상에 따라 상황 발생시 긴급구조통제단 운영, 전직원 및 의용소방대원 비상연락체계 점검 및 출동대기상태 유지, 침수 우려지역 예찰활동, 유관기관과의 협력체계 강화 등 재난 발생으로 인한 피해 최소화를 위해 적극 대응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전두표 부안소방서장은 “연일 계속되는 폭염에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해 달라”며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가 북상함에따라 인명피해와 막대한 재산피해가 이어질 수 있는 만큼 출동태세에 최선을 다해 시민의 안전에 빈틈이 없도록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