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부안해경, 연안사고 위험예보제 ‘관심’ 발령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 북상, 연안해역 너울성 파도‧강풍 주의해야

부안해양경찰서(서장 김동진)는 제8호 태풍『프란시스코(FRANCISCO)』 북상 관련 연안사고 발생과 피해확산이 우려됨에 따라 5일(월) 14:00부로 위험예보 ‘관심’을 발령한다고 밝혔다.

연안사고 위험예보제는 연안해역의 위험한 장소 또는 위험구역에서 특정시기에 기상악화 또는 자연재난 등으로 인하여 같은 유형의 안전사고가 반복·지속적으로 발생할 우려가 있거나 발생되는 경우 그 위험성을 국민에게 미리 알리기 위해 운용되고 있다.

사고 예방을 위해서는 사전에 기상정보 등을 확인하고 위험구역 등에 비치된 각종 안내표지판의 준수사항을 꼭 지켜야 하며, 출입통제장소에는 절대로 들어가서는 안 된다. 또한, 너울성 파도와 추락사고 위험이 높은 방파제․갯바위․해안가 지역에 출입을 삼가는 등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부안해경서 관계자는 “태풍으로 연안사고 위험이 높은 만큼 연안해역 순찰을 강화하고 사고예방과 대응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며, “스스로 안전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