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김동진 부안해경서장 해양안전사고를 방지를 위한 구슬땀

왕등도, 위도 등 도서지역 치안현장 점검으로 선제적 예방 활동

부안해양경찰서(총경 김동진)는 23일 여름철 성수기를 맞아 해양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자 최외곽 도서인 왕등도 등 관내 해상치안 현장점검에 나섰다.

부안해경에 따르면 김동진서장은 왕등도, 위도 등 도서지역 주요 항포구 위험구역을 직접 확인하고 위험성에 따른 예방책을 강구하였으며, 낚싯배 등 다중이용선박의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하였다.

김동진 서장은 선제적 예방활동을 위해 왕등도는 조업선들이 많고 대형선박들이 통항이 잦은 곳으로 대형사고가 발생치 않도록 해상 안전관리를 강화토록 하였으며, 위도는 해수욕장 이용객 및 해양 레저객이 많아 해양사고 및 응급환자 발생에 따른 신속대응 체제를 갖추도록 하였다.

또한 국민의 안전을 위해 현장에서 땀 흘리는 위도파출소 직원을 격려하는 한편 “밝고, 따뜻하고, 강한 부안해경이 되기 위해 현장중심 안전관리와 긴급 구조태세 유지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김동진 부안해경서장은 “도서지역 치안현장 점검을 통해 지역 특성의 맞는 치안서비스 제공하여 국민에게 사랑받은 해양경찰이 되겠다”고 밝혔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