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부안 변산면 두포마을 주민, 상록해수욕장 환경정화 활동 펼쳐

변산면 두포마을주민 "상록해수욕장은 우리가 가꾸고 치운다"

부안군 변산면 직원일동과 두포마을주민, 어촌계에서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내 마을은 내가 치운다”라는 신념으로 상록해수욕장 및 갯벌체험장 일원에 대하여 변산면 직원과 함께 50명이 참석한 가운데 23일 대대적인 쓰레기 수거에 나섰다.

이번 환경정화활동은 두포마을주민과 어촌계에서 휴가철을 맞아 상록해수욕장 및 갯벌체험장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보다 깨끗하고 분위기 있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추진하는 봉사활동으로 갯벌체험장 진입로 주변 제초작업과 함께 상록해수욕장 해안바닷가에 널려있는 해양폐기물 약 10톤을 수거하고 외식업소 3無(불친절·바가지요금·원산지미표시) 운동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더 많은 관광객이 상록해수욕장과 두포마을을 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박현선 변산면장은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추진하는 환경정화활동에 아낌없는 성원과 협조를 약속하고, 관광변산 가꾸기에 최선을 다해 변산면을 찾는 관광객들이 쾌적하고 깨끗한 환경에서 즐길 수 있도록 다 하겠다고 밝혔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