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부안해경, 고창파출소 신형 연안구조정(S-119) 취역식 개최

고창 연안 해역 해양사고에 신속 대응을 위한 배치

부안해양경찰서(서장 김동진)는 19일 오후 3시 고창군 구시포항에서 고창파출소 신형연안구조정(S-119)의 취역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취역식은 고창군 군의회 의장 등 80여명이 참석해 연안구조정 경과보고, 명명장 수여, 표창장 및 감사장 수여, 해상순시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취역한 S-119정은 18톤급 신형 연안구조정으로 길이 14.3m 폭 4.3m, 승선인원 8명, 최대속력 35노트(시속 약 63km)로 1회 연료적재 후 약 370km(200해 이상)의 거리를 운항할 수 있다.

자가 복원기능을 갖추고 있어 파고 2m 이상의 해상상황에서도 임무수행이 가능하며 수심이 낮고 어망이 많은 고창 연안지역 특성에 맞게 워터제트 추진방식으로 제작되어 연안사고 대응에 효율적으로 대응할 수 있다

김동진 부안해양경찰서장은 “신형연안구조정 배치로 고창 연안해역의 해양사고를 예방하고 사고 발생 시 신속하게 대응하여 국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