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마재윤 전북소방본부장, 재해 대비 부안소방서 현장 방문 실시

풍수해 장비 점검 및 격려 방문

마재윤 전북소방본부장은 18일 부안소방서(서장 전두표)를 방문해 풍수해 대비 현장 방문을 실시했다.

이날 방문은 제5호 태풍 ‘다나스’이 19일 한반도에 상륙할 예정이라는 기상청 예보에 따라 관내 태풍으로 인한 풍수해 피해가 우려됨에 피해를 최소화 하기 위해 이루어 졌다.

마재윤 전북소방본부장은 이날 방문에서 현재 부안소방서에서 보유하고 있는 수방장비에 대한 가동상태를 점검하고 유관기관 협력체계, 피해예상지역에 대한 대응책, 긴급구조통제단 상시 가동태헤확립 등 풍수해 대비 긴급구조 대책에 관한 보고를 받았다.

소방서 관계자는 “해마다 되풀이 되는 풍수해는 자연재해이기도 하지만 사전대비 소홀에 의한 인재라고도 할 수 있다.”며 “국지성 집중호우 및 태풍의 영향에 따른 사고를 최소화하기 위해 평소 기상정보에 관심을 기울이고 주민 스스로가 피해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는 요소에 대해 사전 점검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