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한근호 부안군 부군수, 국비확보 중앙부처 방문

각종 현안사업 국가기본계획 반영 선제대응 발품행보

한근호 부안군 부군수는 16일 정부세종청사를 방문해 해양수산부와 국토교통부, 보건복지부 등 4개 부처를 잇따라 찾아 부안군이 역점 추진하고 있는 주요 현안사업을 설명하고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이날 한근호 부군수는 해양수산부와 국토교통부를 찾아 주거환경 개선과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한 어촌뉴딜 300사업 및 도시재생 뉴딜사업 사업 공모에 선정될 수 있도록 협조를 당부했다.

또 지역발전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는 격포항 확장개발을 위해 격포항을 전국 국가어항 개발계획에 반영해 줄 것과 제2차 마리나항만 기본계획에 부안 궁항이 포함될 수 있도록 해당 부처와 심도 있는 논의를 이어갔다.

부안군은 기획재정부 예산안 심사 단계에서 반영사업과 국비규모 등을 파악해 국회에 제출하기 전까지 최대한 증액하는 등 시기별 대응 전략을 적극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한근호 부군수는 “국가예산 확보를 위해서는 각종 현안사업들이 중앙정부의 기본계획에 사전에 반영돼야 한다”며 “이를 위해 타당성 있는 논리개발은 물론 지역민의 염원을 중앙부처에 잘 전달해 예산 1조원 시대를 여는 밑거름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